자유게시판

플레이어' 측 "장동민→하선호 전화번호 논란? 제작진 확인중"

작성자
맥스벳
작성일
2019-09-03 15:07
조회
49


'플레이어' 측이 장동민 하선호 논란에 대해 '입장 확인중'이라고 밝혔다.

3일 '플레이어' 측은 스포츠조선의 문의에 "제작진의 입장을 확인중"이라고 답했다.

장동민은 1일 방송된 '플레이어'에 래퍼 오디션 심사위원으로 출연, '고등래퍼' 출신 하선호에게 전화번호를 요구하는 장면이 전파를 타 논란이 됐다. 2002년생인 하선호는 '고등래퍼'에 출연해 유명세를 탔으며, 올해 한국 나이 18세의 고교생이다.

이날 장동민은 "이 정도 했는데 (합격자)목걸이 주세요"라는 하선호를 향해 "(목걸이를)원해요?"라며 웃은 뒤 "저도 전화번호 원해요"라고 말했다. 하선호는 "저 18살인데"라고 답했고, 장동민은 하선호를 탈락시켰다.

이날 장동민의 하선호에 대한 전화번호 요구에 대해서는 두 가지 입장이 첨예하게 대립중이다. 일각에서는 성인 남성이 미성년 여성에게 심사위원의 권력을 이용해 전화번호를 요구하고, 이를 거절하자 탈락시키는 양상이 불편했다는 지적이다. 또다른 네티즌들은 흔한 웃음 연출일 뿐, 평범한 개그를 성적인 뉘앙스로 오해하지 말라는 입장이다.

'하선호 번호 안 줘서 탈락', '장동민 철컹철컹 MC 등극' 등의 자막을 붙인 '플레이어' 제작진에 대한 문제 제기도 있다. '플레이어'가 예능 프로그램인 만큼, 하선호와 장동민의 문답 자체가 제작진의 각본일 가능성도 있다. 장동민은 과거 제작진의 대본대로 연기했음에도 논란이 확대된 끝에 '코미디빅리그'에서 하차한 전례가 있다.

킹오브365